동명유래/연혁

동유래

이 마을에 바람드리성, 즉 풍납리토성이 있으므로 '바람드리' 또는 한자음으로 '풍납리(風納里)'로 불리어지게 되었다. 일설에는 이 토성을 사성(蛇城)이라고도 하는데, 사(蛇)는 '배암'으로서 '바람'과 음이 유사하고, 또 '드리'는 납(納)의 뜻이 아니라 평야의 뜻인 '들'로서 고대에는 취락의 성읍(城邑)을 뜻하는 말이며 그 발음은 '들'이외에 '들' '드라' '드레' '다라' '달래' '드르' 등 방음이 많다. 따라서 '바람드리'는 사성(蛇城)을 말하는 '배암드르' 혹은 '배암드리'의 와전이며, 백제시대에는 한자로 사성(蛇城)이라 썼지만 구두(口頭)로 방음을 사용한 것이 '바람드리'로 되어 풍납으로 표기되어진 것 같다고 한다.
조선시대 이후 경기도 광주군 구천면에 속하여 있었다. 그 뒤 일제강점기인 1914년 조선총독부령 제 111호에 의거하여 경기도 내 각 면의 명칭과 구역을 새로 정할 때, 이 지역의 웃바람드리ㆍ아랫바람드리 등 자연부락을 병합하여 풍납리라 하였다.
그후 1963년 대통령령 제 7816호에 의해 강남구가 신설됨으로써 이에 속하게 되었고, 곧 이어 1979년 대통령령 제 9630호로 강동구가 신설되자 다시 이에 속하게 되었다. 1988년 대통령령 제 12367호에 의해 강동구에서 송파구가 분리 신설됨으로써 이에 속하여 오늘에 이른다.

동연혁

1963.01.01 경기도 광주군 구천면에서 서울특별시로 편입

1985.09.01 풍납동을 풍납 1, 2동으로 분동

1988.01.01 강동구에서 송파구로 분구

동현황

면적 : 1.59㎢ (구의 4.7%)

인구 : 25,096명/10,694세대(2019.12.31. 기준)

주택 : 6,685동

주민조직 : 30개통, 168반

정보관리 : 풍납2동 민원행정팀 박유정 전화02-2147-4039팩스02-2147-3902

페이지 내용이나
사용편의성에 만족하시나요?
만족도보기